2017년 8월 25일 내일로여행 (마지막: 금강하구둑)


이전글:

2017/11/24 - [철도여행/내일로 여행] - 2017년 8월 25일 내일로여행 (1부: 천안역, 광천역, 장항역)

지난번과 달리 이번에는 금강하구둑 인도에서 장항선 열차가 금강하구둑을 지나는 동영상을 촬영했다. 장항역에서 금강하구둑까지 택시를 타고 가서 서해금빛열차를 놓치지 않았으나 6천원이 넘는 택시비가 들었다.

익산행 서해금빛열차 4891열차. 지연으로 인해 놓치지 않고 촬영할 수 있었다. 처음에 이 위치를 충남 서천군이라고 생각했는데 막상 가보니 전북 군산시였다.

서해금빛열차가 지나간지 19분 후에 나타난 해랑열차. 해랑열차를 촬영하고 금강하구둑 관광지에 있는 식당에서 코다리 회냉면을 점심으로 먹었다.

2017/09/09 - [냉면/냉면집] - [냉면] 충남 서천(금강하구둑 관광지) 왕갈비탕왕돈까스

(이 식당에 손님이 엄청 많이 있었다)

식사를 마치고 다시 촬영하던 장소로 돌아갔다. 이번에는 익산행 새마을호 1151열차가 금강하구둑을 지나갔다.

이 새마을호가 금강하구둑을 지나가기 전에 촬영하던 장소에 도착했다.

용산행 무궁화호 1560열차. 군산역을 출발해 장항역으로 가고 있다.

익산행 무궁화호 1557열차.

금강하구둑을 지나는 화물열차. 7623호 디젤동차가 견인한다.

익산행 새마을호 1153열차.

용산행 새마을호 1158열차. 이 새마을호를 마지막으로 촬영하고 군산역으로 걸어갔다. 이 위치에서 장항역으로 가는 것보다 군산역으로 가는게 가깝기 때문이었다.

금강하구둑에서 촬영한 장항선 열차 동영상이다.(해랑, 화물열차 포함)

군산역에 가서 용산행 무궁화호 1562열차를 기다렸다.

시간이 되자 군산역 승강장으로 갔다. 7614호 디젤동차가 화물을 견인하기 위해 화물열차에 접근하고 있다.

4분후, 용산행 무궁화호 1562열차가 군산역에 도착했다. 이 열차에 탑승했다.

카페객차에서 쵸코파이를 사 먹었다. 어제의 안동발 청량리행 무궁화호의 자판기는 잘 먹히지 않았으나 오늘의 익산발 용산행 무궁화호의 자판기는 잘 먹혔다.

자판기에서 꺼낸 쵸코파이는 차가운 상태였다.

청소역에서 열차교행으로 잠시 정차했다(승객 승하차는 없었다). 이때 찍은 청소역.

수원역에 5분 지연으로 도착했다. 이 사진을 찍고 집에 갔다.


수원-장항 장항선 무궁화호 입석요금: 9,900원

군산-수원 장항선 무궁화호 입석요금: 10,300원

총 20,200원


-The End-

Posted by skywalker222

댓글을 달아 주세요